Your address will show here +12 34 56 78
news
기사 원문보기 [클릭]

농협은행은 디지털 혁신기업 협업·육성 프로그램 ‘NH디지털챌린지플러스 4기에 참여할 기업 19곳을 선정했다고 19일 발표했다. 기업들은 서울 양재동에 있는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서 올 11월부터 6개월 간 육성된다.

NH디지털챌린지플러스는 디지털 기업이 사업모델을 구체화하고 성장을 가속화할 수 있도록 투자·법률·마케팅·재무 컨설팅을 해주고, 범 농협 계열사와 제휴 기회를 주는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이다.

이번에 선발된 기업은 포티투마루(딥러닝 플랫폼), 에이젠글로벌(데이터 기반 서비스 뱅킹), 액션파워(비정형 데이터 인식기술), 로민(AI비즈니스 활용 지원), 콴텍(AI 기반 자산관리 플랫폼), 올거나이즈코리아(자연어처리 AI챗봇), 케이에스티인텔리전스(구독형 통합교통정보 서비스), 원소프트다임(IoT 기반 건강관리 플랫폼), 크레파스플러스(청년 주거지원 AI금융 플랫폼), 초록소프트(데이터 솔루션) 등 이다. 기존 1~3기를 포함한 참여기업은 총 103개로 늘었다.

농협은행은 4기 참가 기업과의 첫 협업사례로 딥러닝 플랫폼을 만든 포티투마루와 비정형 데이터 인식기술을 제공하는 액션파워와 손잡고 이들의 기술을 은행 내부 업무에 적용할 계획이다.

다음달부터 NH디지털챌린지플러스 공식 홈페이지에서 참여 기업을 수시로 선발할 계획이다. 창립연도, 기업규모와 관계없이 농협은행과 협업할 수 있는 기업이라면 지원이 가능하다. 기존에 선발된 기업과 같은 혜택을 제공한다.

0